세븐, 트위터 허세글 '작렬'…'허세븐' 등극

가수 세븐이 허세글을 남겨 네티즌 사이에 '허세븐'으로 등극했다.

세븐은 12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창밖엔 비가 부슬부슬 내리고.. 나는 속초를 향해 달려가고 있다. 잠은 오지 않고 아이팟에서 들려오는 따뜻한 힙합 808 드럼소리만이 내 친구가 되어 긴여행을 함께해준다...!!"라고 글을 게재했다.

이어 "허세글 이렇게 쓰는거 맞아? 나도 이제 허세븐!"이라고 덧붙였다. ‘허세글’이란 자기애를 과도하게 드러내 미화시킨 글을 일컫는 신세대 용어다.

세븐은 보아에게 "난 허세놀이중인데 너도 같이 할래?"라고 트윗해 웃음을 자아냈다.

세븐의 허세글을 접한 네티즌들은 "세븐 허세 수준급이다" "보아까지 허세로 물들이려고 하지 말라" "귀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화보] '요정' 유진, 청순 벗고 섹시 입다!…데뷔 첫 파격 화보
▶ [화보] 비치발리볼 '엉덩이 뒤로 은밀한 사인'
▶ [화보] 황정음, '깜찍 섹시' 팔색조 매력 화보 공개
▶ [화보] 조여정, 구릿빛 피부로 섹시미 과시
▶ [화보] 日 그라비아★ 호시노 아키, 최강 섹시로 한국 상륙!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