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난키스' 김현중 폭탄발언 "9월을 싸가지 없는 달로 만들 것"

드라마 '장난스런 키스'에 전격 캐스팅 된 SS501의 멤버 김현중이 독특한 각오를 밝혀 화제다.

6일 방송되는 MBC '섹션TV 연예통신'은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장난스런 키스'의 포스터 촬영지를 찾았
다.

이날 방송에서 김현중과 정소민, 이태성은 교복차림으로 나타나 서로 장난을 치며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 팀워크를 과시했다.

이어 김현중은 '섹션TV 연예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내 캐릭터는 까칠남이다. 한마디로 싸가지가 없다"며 "9월을 싸가지 없는 달로 만들겠다"고 호언장담했다.

또한 극중 하니(정소민 분)를 짝사랑하는 역할로 나오는 이태성은 정소민의 매력으로 "눈이 항상 부어있어 예쁜 것 같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드라마 '꽃보다 남자'로 연기자로서의 가능성을 보여준 김현중은 차기작 '장난스런 키스'에서 신인 연기자 정소민과 알콩달콩 사랑스런 로맨스를 보여줄 예정이다.

한편, 김현중의 폭탄 발언은 6일 저녁 9시 55분 MBC '섹션TV 연예통신'을 통해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화보] '요정' 유진, 청순 벗고 섹시 입다!…데뷔 첫 파격 화보
▶ [화보] 비치발리볼 '엉덩이 뒤로 은밀한 사인'
▶ [화보] 황정음, '깜찍 섹시' 팔색조 매력 화보 공개
▶ [화보] 조여정, 구릿빛 피부로 섹시미 과시
▶ [화보] 日 그라비아★ 호시노 아키, 최강 섹시로 한국 상륙!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