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효림, 믹키유천女로 낙점… '성균관 스캔들' 합류

연기자 서효림이 KBS 청춘사극 드라마 '성균관 스캔들'에 합류해 첫 사극에 도전한다.

9일 소속사 측은 "서효림이 최근 드라마 '성균관 스캔들'의 출연을 결정짓고 '하효은'역으로 합류해 촬영에 임했다"라며 "현대극과 많이 다르고 사극에 처음 도전하는 작품이라 부담도 되지만 재미있게 촬영하고 있다"고 전했다.

서효림이 연기하는 '하효은'은 노론 명문가 병판 대감 하우규의 여식이자 '이선준'의 정혼녀. '하효은'은 기품있는 미모와 순수한 맑은 성품을 가진 여인이지만 입만 열면 저렴한 어휘력과 얄팍한 지성으로 색다른 매력을 전하는 인물이다. 이에 서효림은 '이선준'을 연기하는 주인공 믹키유천과 호흡을 맞추게 됐다.

한편, '성균관 스캔들'에는 서효림 외에 그룹 동방신기의 멤버 믹키유천과 연기자 송중기, 유아인, 박민영, 채병찬, 전태수 등이 출연하며 오는 9월 방영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화보] '8등신' 김새롬, 비키니 입고 '색다른 인터뷰'
▶ [화보] LPG, '베드신' 직접 소화 티저 공개 "너무 야한거 아니야?"
▶ [화보] 한성주, '명품' 골드바디로 男心을 녹이다!
▶ [화보] 채은정, '포토샵 NO!' 100% 리얼 터질듯한 몸매!
▶ [화보] 신예 문보라, 맥심화보서 '속옷 노출' 아찔 매력!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