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똥습녀' 임지영, '오늘도 응원 왔어요~'

2010 남아공월드컵 16강전 한국 대 우루과이전이 펼쳐진 26일, 서울 영동대로에서 열린 대형 거리응원에서 ‘일명 똥습녀’로 세간의 화제를 낳고 있는 임지영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날은 영동대로 뿐만 아니라 서울 시청광장, 한강공원 한강 반포지구 플로팅 아일랜드, 서울올림픽공원 평화의광장, 서울월드컵경기장 등 거리응원전이 펼쳐지는 곳곳마다 이른시간부터 붉은 옷을 입은 시민들이 자리를 가득 메워 월드컵 8강을 향한 뜨거운 관심을 가늠케 했다.

한편 우루과이와 맞붙은 남아공 월드컵 16강전에서 허정무호가 선제골을 허용했다.
허정무호는 26일(이하시간) 넬슨 만델라 베이 스타디움에서 열린 우루과이와의 16강전에서 선제골을 내줬다.
중앙을 두텁게 하는 4-2-3-1전형으로 선발 출전한 허정무호는 루이스 수아레스(아약스)의 한방에 선제골을 허용하고 말았다.


한경닷컴 양지웅 기자 yangdo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화보] 월드컵 '노출에 미친녀(美親女)들이 있다?'
▶ [화보] 채은정, '포토샵 NO!' 100% 리얼 터질듯한 몸매!
▶ [화보] 신예 문보라, 맥심화보서 '속옷 노출' 아찔 매력!
▶ [화보] 2010 월드컵 B조 최고 커플 미녀는 누구?
▶ [화보] 월드컵 미녀들의 응원 역시 '섹시코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