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슈퍼주니어가 걸그룹 애프터스쿨의 3인조 유닛 '오렌지캬라멜'을 패러디한 사진을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다.

김희철의 트위터를 통해 공개된 사진은 오렌지캬라멜의 앨범 자켓과 MBC '쇼 음악중심' 방송 장면에 은혁, 려욱, 희철, 신동의 얼굴이 합성돼 네티즌들의 폭소를 자아냈다.

이 사진은 슈퍼주니어 팬들이 제작한 것으로 '땅콩캬라멜', '오렌지가가멜' 등 새로운 단어들을 탄생시키며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한편, 슈퍼주니어가 패러디한 애프터스쿨의 유닛 '오렌지캬라멜'은 나나, 레이나, 리지로 구성됐으며 18일 신곡 '마법소녀'로 첫 신고식을 치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