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비, 美 '타임'서 진행중인 '영향력 있는 100인' 2위-5위 선전

한국의 피겨 요정 김연아 선수가 '세계 영향력 있는' 인물 2위로 선전하고 있어 눈길을 모으고 있다.

미국의 시사주간지 '타임'(Time)이 실시 중인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 온라인 투표에서 17일 오후 4시 현재 김연아 선수가 59만 969표를 얻어 2위를 달리고 있다.

특히 한국의 가수 비(RAIN) 또한 35만 2950표로 5위에 랭크돼 있다.

한편, 이란의 개혁파 전 총리 무사비가 100만 8650표로 압도적인 1위를 기록하고 있다. 3위는 팝스타 레이디 가가, 4위는 소설 '삼중문'의 중국 작가 한한이 올라 있다.

이밖에도 미국의 오바마 대통령, 제임스 카메론 감독, 가수 비욘세, 엘튼존 등 다양한 인물이 후보로 경합을 벌이고 있다.

이번 투표는 오는 29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며, 오는 5월 1일께 '타임지가 선정한 영향력있는 100인'을 발표할 계획이다.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