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비가 컴백과 동시에 1위를 차지하는 기록을 세웠다.

8일 Mnet '엠카운트다운'(연출 김기웅, 이하 엠카)에 타이틀곡 '널 붙잡을 노래'로 컴백한 비는 1위 후보에 오른 2AM의 '잘못했어'를 물리치고 정상을 차지했다.

또 이날 1위 수상자는 비의 소속사 그룹인 엠블랙이 시상에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비는 "나오자마자 1위를 주셔서 감사하다. 엠블랙 아이들이 주는 상이라 더욱 의미 깊다"며 "기획사 식구들과 댄스팀, 팬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웃으며 소감을 밝혔다.

비는 이날 '널 붙잡을 노래'무대에서 섹시하면서도 위엄있는 퍼포먼스로 관객의 눈을 사로잡았다. 특히 상반신을 노출로 운동으로 다져온 남다른 근육을 과시하기도 했다.

한편, 이날 엠카에는 2AM 조권, 엠블랙 지오, 이준이 진행을 맡았으며 신곡 '매직'으로 컴백한 걸그룹 시크릿, 슈퍼스타K 길학미의 데뷔 무대가 펼쳐졌다. 이외 2AM, 제국의 아이들, 정인, 비스트, 케이윌 등이 출연했다.


뉴스팀 정원진 기자 aile02@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