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둥이 가수 윙크, 1년 4개월만에 컴백

신곡 '얼쑤'로 돌아온 쌍둥이 가수 윙크가 1년 4개월 만에 컴백했다.

특히 윙크는 19일 KBS 뮤직뱅크에서 '블랙소시'로 돌아온 소녀시대와 같은날 활동을 재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섹시하면서도 시크한 모습의 '블랙소시'가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는 가운데 데뷔 이래 첫 변화를 시도한 윙크는 귀여우면서도 섹시한 무대로 팬들에게 인사할 예정이다.

'얼쑤'는 젝스키스 '커플'을 만든 작곡가 마경식이 작곡을 맡았으며 뮤직비디오는 '투헤븐'으로 유명한 김세훈 감독이 제작했다.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