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스타K' 출신 정슬기가 데뷔 초읽기에 돌입했다.

정슬기는 오는 23일 조pd와 함께 부른 '보란듯이'로 공식 데뷔한다. 지난 9월 조pd의 소속사인 브랜뉴스타덤과 계약한지 6개월 만이다.

데뷔곡 '보란듯이'는 가요계 선배이자 소속사 CEP(chief executive producer)를 맡고 있는 조pd와의 듀엣곡 이다.

조pd는 이정현을 필두로 인순이, 브라운아이드 걸스, 주현미 등 함께한 여가수 마다 새롭게 조명 받게 한 이력이 있어 정슬기에게 거는 기대감이 크다.

소속사 관계자는 "정슬기는 매일 반복 된 보컬과 안무 트레이닝, 체력 단련으로 몰라보게 기량이 향상됐다"고 밝혔다. 또한 "현재는 라이브 연습에 돌입,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고 기대를 당부했다.

뉴스팀 김시은 기자 showtim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