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엣곡 전성시대‥조권-가인·이승기-강민경 1,2위

MBC ‘우리 결혼했어요’의 가상부부 조권(2AM)과 가인(브아걸)이 발표한 듀엣곡 ‘우리 사랑하게 됐어요’가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음악전문사이트 몽키3(www.monkey3.co.kr)의 2009년 12월 마지막 주(12월 28일~1월 3일) 주간차트에서 2009년 12월 마지막주 1위를 차지하며 2주연속 1위 자리를 지킨 것.

이승기와 다비치의 강민경과 함께 부른 ‘처음처럼 그때처럼’은 2위를 차지했다. 지난 주 보다 14계단이나 오르며 인기 상승도를 달리고 있다.

3위는 12계단이나 뛰어오른 애프터스쿨, 브라운아이드걸스, 케이윌 등 인기 가수들이 총출동한 ‘눈 내리는 마을’이 차지했다.

애프터스쿨은 ‘눈 내리는 마을’에 이어 ‘너 때문에’로 5위에 올랐다. 11월에 공개된 ‘너 때문에’는 꾸준한 인기 추세를 유지하며 숨은 음원 강자로 떠오르고 있다.

여성 솔로가수들의 하락세가 두드러졌다. 드라마 ‘크리스마스에 눈이 올까요?’의 주제곡인 거미의 ‘그대라서’는 2계단 하락해 4위에 랭크됐고, 지아의 ‘술 한잔 해요’는 4 계단 떨어져 7위에 머물렀다. 윤하의 ‘오늘 헤어졌어요’는 5 계단이나 추락해 10위에 멈췄다.

듀엣곡 전성시대‥조권-가인·이승기-강민경 1,2위

반면 강한 중독성을 가지고 있는 티아라의 신곡 ‘Bo Peep Bo Peep’은 2계단 뛰어올라 8위를 기록했고, 은지원의 ‘싸이렌’과 쥬얼리의 ‘Love Story’는 각각 6위와 9위에 랭크됐다.

프로젝트 그룹 SG워너비&VOS의 ‘사랑합니다’와 화요비&고유진의 ‘고스트’도 각각 11위와 12위에 오르며 상위권 진입을 노리고 있다.

한편 지아의 ‘그녀처럼’이 20위, ‘국민 여동생’ 문근영이 부른 ‘그 바람소리’는 39위로 핫샷 데뷔했다. 샤이니의 ‘JoJo’는 24위를 차지했고, 제아와 이영현이 함께 부른 ‘하모니’는 25위를 차지했다.

한주간의 인기 음악을 한눈에 볼 수 있는 몽키3 주간차트를 몽키3(www.monkey3.co.kr)에서 만나볼 수 있다.





뉴스팀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