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장기범이 16일 서울 왕십리CGV에서 열린 영화 '홍길동의 후예' (감독 정용기·제작 ㈜어나더라이프컴퍼니/㈜시오필름) 언론 시사 및 기자 간담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범수, 이시영, 김수로, 성동일 등이 출연하는‘홍길동의 후예’는 홍길동 가문의 후예들이 펼치는 코믹액션 영화로 오는 26일 개봉 예정이다.

뉴스팀 양지웅 기자 yangdo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