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시카 고메즈 "결혼하고 싶은 남자는 박명수(?)"

'신이내린 몸매'로 알려진 모델 제시카 고메즈가 결혼하고 싶은 남자로 박명수를, 연애하고 싶은 남자로 김용만을 선택했다.

26일 방송된 MBC '일요일 일요일 밤에-몸몸몸(좋은 몸, 나쁜 몸, 이상한 몸)'에 출연한 제시카 고메즈는 '몸몸몸' 멤버인 박명수, 김용만, 조형기, PM의 닉쿤과 택연 , 김경진, 정형돈 중에서 '결혼하고 싶은 사람이 누구냐?'는 질문에 박명수를 지목했다.

이날 제시카 고메즈는 박명수를 지목한 이유에 대해서 "박명수의 휠체어를 밀어주고 싶다"고 말해 폭소케 했다.

또 제시카 고메즈는 '연애하고 싶은 남자'로 멤버중에 김용만을 선택해 눈길을 끌었다.

제시카 고메즈는 '신이내린 몸매'라는 수식어 답게 섹시하고 건강한 몸매를 과시하며 자신이 건강비법에 대해 '수영과 요가'라고 밝혀 눈길을 모았다.

이날 제시카 고메즈는 S라인을 잘 살리는 비법과 다리가 길어보이는 비법 등의 섹시한 포즈를 선보여 출연진들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