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주' 은혁, 퀸카 한설아에 짜릿한 '볼키스'

슈퍼주니어의 은혁이 퀸카 한설아에게 짜릿한 '볼키스'를 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MBC MBC '스타의 친구를 소개합니다 서바이벌'(스친소 서바이벌)에서 컴백한 퀸카 한설아가 등장해 "은혁을 보러 나왔다"고 러브라인 예고를 선언했다.

이날 탈락 5주만에 다시 컴백한 한설아는 출연자 중 가장 보고 싶었던 사람으로 은혁을 꼽으며 마음을 표현했다. 또 매력발산 코너에서 아찔한 섹시댄스와 화려한 마술을 선보이며 남자 출연자들의 마음을 흔들리게 하며 매력발산 1등을 차지했다.

이에 한설아는 은혁에게 짜릿한 볼키스를 받게 돼 행복한 미소를 지었다.

스친소에 출연해 첫 뽀뽀를 하게된 은혁은 "너무 좋다"며 기쁜 마음을 감추지 못했고 "이제 스친소가 자기 색깔을 찾아가고 있다"며 여유를 보였다.

하지만 이날 한설아의 라이벌로 등장한 트로트 가수 홍진영은 "조심하라"며 경계의 눈빛을 보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은혁은 "두명의 대시를 받고 있어 누구를 선택해야할지 모르겠다"며 난감해 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스친소' 개편 첫회에 출연해 김효진 닮은꼴로 화제를 모았던 한설아는 이날 매력발산 1위에 등극, 은혁의 볼키스까지 선사받았으나 이날 최종커플선정에서 2PM의 재범과 엇갈린 선택을 하며 커플 탈락의 쓴잔을 맛봐야 했다.

뉴스팀 이상미 기자 leesm118@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