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규한 "여자친구에게 외제차 선물한 적 있다"

연기자 이규한이 과거 여자친구에게 고급승용차를 선물한 경험을 털어놨다.

이규한은 11일 방송되는 MBC '스친소 서바이벌'에 출연해 "여자친구에게 외제차를 사준 적 있다"고 깜짝 고백했다.

또한 여성출연진들의 마음을 얻기 위해 "자신의 여자친구가 되면 골드카드 무한도 이용과 강남 최고 여자로 등극할 수 있다"는 농담을 건네기도 했다.

한편 이날 이규한은 '스무스(smooth)' 음악에 맞춰 특유의 골반댄스를 선보여 매력발산 코너에서 1등을 차지해 뽀뽀 기회를 얻었다. 또한 김보미를 지목해 "오빠는 가짜로 뽀뽀 하지 않는다"며 농염한 볼키스를 날려 눈길을 끌었다.


뉴스팀 김시은 기자 showtim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