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미디어協-한양사이버大 협약 체결

한국디지털미디어산업협회는 오는 6일 한양사이버대학교와 IPTV용 성인 교육 콘텐츠의 개발과 IPTV용 성인 교육 채널 운영을 위한 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라고 5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한양사이버대학은 성인 교육 수요를 충족할 다양한 교육 콘텐츠를 개발하고, 디지털미디어산업협회는 개발된 교육 콘텐츠를 IPTV 3사와 함께 IPTV 플랫폼상에 구현하게 된다.

IPTV 업계는 이를 통해 직장인의 재교육과 일반 국민의 평생 교육을 적극적으로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그동안 해마다 5만명 이상의 직장인이 원격대학을 지원하지만, 이중 절반만이 입학에 성공할 뿐이고 입학을 하더라도 출석이나 수업 대신에 손쉽게 접근할 수 있는 미디어 교육 콘텐츠가 부족해 중도 탈락이 많은 실정이었다.

김인규 디지털미디어협회장은 "직업과 학업을 병행하는 `샐러던트(saladent)'가 일반화될 정도로 성인교육 수요가 큰데도 국내 미디어산업은 이를 등한시해 왔다"며 "성인교육 채널 운영으로 국가의 평생교육시스템도 확충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종량 한양사이버대 총장은 "한양사이버대학이 교육과학부가 선정한 교육 콘텐츠 분야 최우수 대학인만큼 우수한 IPTV용 성인 교육 콘텐츠를 제작해 평생 교육과 재교육 진작에 기여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정주호 기자 jooho@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