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분당경찰서, '관심집중 수사상황 발표'

5일 경기도 분당경찰서에서 '故 장자연씨 자살사건' 관련 김 前 대표의 수사사항 중간발표를 한풍현 분당경찰서장이 하고 있다.

수사전담본부는 김 모씨에게 고인과 관련한 폭행·협박·횡령과, 강제추행 혐의로 도주한 범죄혐의로 4일 저녁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뉴스팀 김기현 기자 k2h@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