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소원을 말해봐' 첫 무대서 성공적으로 안착!

그룹 소녀시대가 성공적인 컴백 무대를 치렀다.

소녀시대는 26일 KBS 2TV '뮤직뱅크'를 통해 컴백, 절제되고 세련된 무대를 선보여 팬들의 환호를 받았다.

특히 이날 'Gee'가 상반기 최고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기도 했다.

한편, 이날 그룹 샤이니의 리더 온유가 생방송 중 1위를 축하하기 위해 무대에 올랐다 근처에 서있던 조명이 넘어지는 사고에 크게 놀라 실신 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다행히 쓰러지는 조명탑을 슈퍼주니어의 멤버 시원이 막아 큰 부상은 없었지만 후유증 등을 고려해 인근 병원으로 후송된 온유는 검사 결과 큰 이상이 발견되지 않아 안정을 취한 뒤 숙소로 이동, 현재 거의 회복한 상태다.

온유는 27일 오후까지 안정을 취한 후 MBC '쇼 음악중심'에 출연,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이날 '뮤직뱅크'에서는 그룹 2AM, 2PM과 슈퍼주니어, 샤이니가 '소년시대'를 결성, 상반기 최고곡 소녀시대의 'Gee'를 선보여 큰 환호를 받았다.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