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복무 중인 가수 싸이(본명 박재상.32)가 7월11일 제대한 뒤 공연으로 연예계 복귀 신고식을 치를 계획이다.

2007년 12월17일 현역으로 입대한 싸이는 현재 국방홍보지원대에 근무 중이다.

싸이측 관계자는 "병장이 된 싸이가 국방홍보지원대에서 성실하게 근무하고 있다"며 "다음달 제대하면 공연 무대를 통해 복귀할 것"이라고 1일 말했다.

이어 "가족과 시간을 보내는 등 잠시 휴식을 취하겠지만 신곡도 발표해 오랜 시간 기다려준 팬들에게 고마움을 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싸이는 2002~2005년 산업기능요원으로 복무를 마쳤지만 2007년 부실 근무 혐의로 재입대가 결정돼 두번째 병역 의무를 수행 중이다.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mimi@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