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정, 가수 데뷔? '2009 외인구단' OST 직접 참여

드디어 외인구단이 결성되고 결의에 찬 지옥 훈련을 떠나면서 기대감을 고조시켰던 MBC 특별기획드라마 '2009 외인구단'에서 ‘엄지’ 역을 맡은 연기자 김민정이 OST에 깜짝 도전한다.

김민정이 직접 도전한 정수라의 '난 너에게'는 이번 주 방영 분에 카메오 삽입될 예정으로, 이 도전을 계기로 ‘엄지’의 사랑에 대한 갈등을 진지하게 그려 나갈 의지를 보다 더 확고히 다졌다는 후문이다.

'2009 외인구단'은 현재까지 방영된 8부까지 ‘혜성’이 외인구단에 합류하기 전의 스토리가 진행이 되면서 두 사람의 풋풋한 사랑 이야기가 주로 등장했다.

따라서 ‘엄지’는 그 동안 자신의 일에서도 당당하며 현대적이고 적극적인 여성으로 그려져 왔다.

하지만 9부 이후 ‘혜성’이 외인구단에 합류해서 지옥 훈련을 떠나게 됐고 그에 따라 ‘엄지’ 캐릭터에도 변화가 생기게 된 것.

앞으로 ‘혜성’이 돌아오기만을 기다리는 ‘엄지’의 외로운 사랑과 ‘4년 후’라는 시간 설정을 그려낼 것에 대비해 두 사람의 가슴 아픈 사랑을 ‘엄지’ 역을 맡은 배우의 목소리로 직접 시청자에게 전달해 보자는 송창수 감독 및 김세영 등 OST 관계자의 기획의도에 김민정이 참여협조를 해와 진행됐다.

김민정이 직접 도전한 '난 너에게'는 오는 9, 10부 방영분에 카메오 삽입 예정이며 이미 MBC 홈페이지에 게재된 예고편 동영상에서 공개돼 네티즌들 사이에 큰 관심을 얻고 있다.

'2009 외인구단'은 1980년대와 90년대 대한민국 최고의 만화로 많은 이들의 가슴을 울린 이현세의 '공포의 외인구단'을 브라운관으로 부활시킨 드라마로, 윤태영 김민정 등이 출연해 열연을 펼치고 있다.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