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패션위크 참가 곽현주, 개성넘치는 디자인으로 눈길

감각적인 디자인으로 국내 최고로 불리는 디자이너 곽현주(Gissen)가 최근 09/10 F/W 서울패션위크(SEOUL FASHION WEEK)에서 개성 넘치는 무대를 선보였다.

특히, 모델계의 양대 산맥으로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 이름을 떨치고 있는 모델 김원경과 한혜진이 오랜만에 국내 무대의 컴백으로 화제를 모았던 이번 패션쇼는 실력을 인정받고 있는 곽현주의 디자인, 국내 패션쇼의 최고 연출 실력을 인정받는 루앤미디어까지 삼박자를 고루 갖춘 무대로 큰 박수를 받았다.

이번 컬렉션의 테마는이번 컬렉션의 테마는 ‘다크니스’로 현실 속에서 뱀파이어를 만난 듯 중성적이면서도 극도로 여성스러운 스타일을 추구하고 있다. 어둠에서 느껴지는 완벽함, 비밀스러움의 ‘블랙 로망스’가 무대 위에서 표현돼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번 곽현주의 패션쇼는 해외의 유명 디자이너 못지않은 쇼를 선사하며 그 실력을 다시 한 번 검증받은 계기가 됐다.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서울패션위크 참가 곽현주, 개성넘치는 디자인으로 눈길

서울패션위크 참가 곽현주, 개성넘치는 디자인으로 눈길

서울패션위크 참가 곽현주, 개성넘치는 디자인으로 눈길

서울패션위크 참가 곽현주, 개성넘치는 디자인으로 눈길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