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 빅뱅' YG의 신인 여자그룹 공식 명칭이 '21'로 결정됐다.

'21'은 YG의 양현석 대표가 직접 지은 이름. 언제나 21살의 나이처럼 도전적이고 신선한 음악을 선보이는 그룹이라는 의미와 함께 누구에게도 지지 않는 블랙잭의 넘버이기도 하다.

'21'은 필리핀에서 인기를 얻은 산다라 박, 이효리와 함께 유명 CF에 주연으로 동반 출연한 박봄, 공옥진 여사의 손녀인 공민지, 팀의 리더이자 뛰어난 실력자로 알려진 CL로 구성된 4인조 여자 그룹이다.

YG의 관계자는 “‘21’ 멤버들의 실력이 워낙 뛰어난데 다가 준비기간이 길었던 만큼 좋은 곡들을 많이 보유하고 있어 올 연 말까지 쉬지 않고 공격적으로 활동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