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일 서울 압구정 CGV에서 진행된 영화 ‘그림자 살인’(감독 박대민, 제작 CJ엔터테인먼트) 제작보고회에서 류덕환이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그림자 살인’은 조선을 긴장시킨 미궁의 연쇄 살인사건에 대해 사설 탐정 ‘홍진호’(황정민)와 열혈 의학도 ‘광수’(류덕환), 여류발명가 ‘순덕’(엄지원)의이 펼치는 탐정추리극으로 오는 4월 2일 개봉예정이다.

뉴스팀 양지웅 인턴기자 yangdo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