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소녀시대 '지(Gee)' 도전장 '기대만발'

'무한도전' 멤버들이 소녀시대 '지(gee)'에 도전장을 냈다.

21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는 '무한도전' 멤버들이 패러디한 소녀시대 '지(gee)' 뮤직비디오가 방영될 예정이다.

14일 방송된 '무한도전'에는 소녀시대로 변신해 뮤직비디오를 촬영한 무한도전 멤버들의 모습이 예고돼 시청자들에게 기대감을 심어줬다.

'무한도전' 멤버 유재석, 박명수, 정준하, 정형돈, 노홍철, 전진은 소녀시대의 깜찍함과 발랄함을 대표하는 형광패션을 소화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게다리 춤' '노크춤' 'G춤' 등 소녀시대 댄스를 완벽 마스터했다.

특히 흰색 티셔츠를 입고 순수한 모습을 빛낸 소녀시대의 모습을 '무한도전' 멤버들은 붉은 내복을 입고 패러디해 웃음을 유발했다.

네티즌들은 "예고편일 뿐인데도 머릿속에 계속 맴돈다", "꽃보다남자에 이서 소녀시대 따라잡기", "소년들이 만드는 '지' 기대된다", "여장한 모습과 의상에 배꼽을 잡았다" 등 환호를 보내고 있다.

뉴스팀 김시은 기자 showtime@hankyung.com


▶ [화보] 레이싱 모델 출신 '대박걸' 강유이 "한달에 25일은 촬영 중"
▶ [화보] 착한글래머, 그라비아 화보집 형태 '閉月羞花' 발매
▶ [화보] 손태영 "2월28일 출산, 행복한 가정 꿈꿔"
▶ [화보] 안현주, '섹시 엔젤의 과감한 유혹'
▶ [화보] 고현정, 데뷔 후 이런모습 처음이야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