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A, 美 1집 타이틀곡 'I Did It For Love' M/V 세계적 명장 조셉 칸 연출!

아시아 스타에서 세계적인 가수로 발돋움하고 있는 가수 BoA(보아)의 미국 정규 1집 타이틀곡 ‘I Did It For Love’ 뮤직비디오가 세계적인 뮤직비디오 감독 조셉 칸이 연출을 맡아 화제를 모으고 있다.



할리우드 최고 감독인 조셉 칸은 세계적인 팝 스타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Womanizer’, ‘Toxic’을 비롯해 크리스 브라운 ‘Forever’, 푸시켓돌즈 ‘When I Grow Up’, 에미넴 ‘Without Me’ 등의 뮤직비디오를 제작, 2002 MTV 비디오 뮤직어워드 ‘비디오 감독상’도 수상한 바 있다.



또한 조셉 칸은 이번 뮤직비디오를 촬영하기 전부터 BoA의 안무 연습실을 직접 방문, BoA의 퍼포먼스와 동선 하나 하나까지 꼼꼼히 체크하는 열정을 보여 뮤직비디오를 통해 보여줄 BoA와 조셉 칸의 환상적인 호흡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3월 초 공개될 이번 뮤직비디오는 지난 1월말 LA 할리우드의 렌마 스튜디오(RenMar Studio)에서 촬영됐으며, 물, 신비, 블랙을 주요 컨셉트로 부채를 이용한 오리엔탈적인 느낌의 춤과 역동적인 매직쇼와 같은 퍼포먼스를 선보이는 BoA의 모습들로 구성됐다.



한편, 미국 정규 1집 앨범 ‘BoA’는 오는 3월 17일 미국 발매를 시작으로 한국, 일본 등 아시아 지역을 포함한 전세계에 선보일 계획으로, 앞으로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뉴스팀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