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채아야? 유리야? … 정말 똑같네

MBC '환상의 짝꿍'의 안방마님 한채아가 소녀시대의 유리와 닮은꼴 얼굴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4일 촬영된 '환상의 짝꿍' 녹화에는 배우 박준규, 소녀시대 티파니와 유리, 화요비가 함께 했다.

출연진들은 자매처럼 닮은 MC 한채아와 유리의 얼굴을 비교하며 놀라움을 표시했다. 티파니는 "브라운관을 통해 봤을때는 못느꼈는데 실제로 보니 정말 똑같다"고 말했다.


스태프들 역시 "한채아와 유리가 자리를 바꿔 출연해도 재미있겠다"며 웃음을 지었다는 후문이다.

이날 박준규는 어린시절 영화배우였던 아버지 덕에 '꽃보다 남자'의 'F4 구준표'처럼 귀한 대접을 받고 자랐다며 "내가 왕년의 F4 구준표다"고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날 녹화분은 오는 15일 방송된다.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