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2TV 가요프로그램 '뮤직뱅크'의 여성 MC가 아나운서로 교체된다.

KBS는 "박은영 아나운서가 가수 서인영의 뒤를 이어 16일부터 '뮤직뱅크'의 MC를 맡게 됐다"고 12일 밝혔다.

이에 따라 박 아나운서는 기존 남성 MC인 개그맨 유세윤과 호흡을 맞추게 된다.

현재 1TV '도전 골든벨'과 '일요 스포츠 중계석' 등을 진행중인 박 아나운서는 첫 방송에서 이효리의 '유고걸'을 재현할 예정이다.

'뮤직뱅크'의 여성 MC는 그동안 주로 인기 가수나 탤런트가 맡아왔으며 아나운서로는 황유선, 김보민 등이 진행한 바 있다.

KBS는 제작비 절감을 위해 지난 가을 개편을 통해 외부 MC를 아나운서 등 내부 인력으로 대거 교체했다.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double@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