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조안(본명 조경진, 26)이 연인 박용우(37)에 대한 애틋한 사랑을 드러내 화제다.

조안은 22일 방송된 KBS 2TV '신동엽 신봉선의 샴페인'의 '미녀는 괴로워' 특집에 출연, 연인 박용우에 대한 사랑을 솔직하게 고백했다.

조안은 이날 '샤워토크 - 너 때문이야'에서 박용우를 두고 "너무 멋진 사람이라 사랑할 수밖에 없다"고 말하고 두 사람의 커플 사진을 공개해 주변의 부러움을 샀다.
조안은 이어 최근 화제가 되고 있는 박용우와의 커플 사진도 공개하며 핑크빛 만남을 과시했다.

조안은 또 이날 숨겨뒀던 색소폰 실력을 공개해 큰 박수를 받았다.

한편 조안과 함께 출연한 강수정은 여고시절 미소년처럼 잘 생겨서 후배들에게 인기가 많았다고 밝히면서 그 시절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조안과 함께 출연한 원조미녀 정혜선, 진미령, 강수정, 조안, 한성주, 김라나 등 미녀들이 자신의 다양한 에피소드를 털어놓았다.


한경닷컴 박세환 기자 gre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