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임에 전현무 아나운서

강병규가 KBS 2TV 오락프로그램 '비타민'의 MC에서 물러난다.

강병규는 KBS가 17일자로 단행하는 프로그램 가을 개편을 맞아 하차하고 전현무 아나운서가 21일 방송부터 기존 여성 MC인 정은아 아나운서와 호흡을 맞출 예정이라고 KBS가 10일 밝혔다.

전현무 아나운서는 2006년 KBS에 입사해 '누가누가 잘하나', '오천만의 일급비밀', 'TV탐험 멋진 친구들' 등을 진행했다.

강병규는 최근 호화 응원 논란이 불거졌던 2008 베이징올림픽 연예인 응원단의 원정대장을 맡아 홍역을 치른 바 있다.

제작진은 "강병규 씨의 하차는 올림픽 응원단 논란과는 관계가 없으며 제작비 절감을 위해 내부 MC를 기용한다는 방침에 따라 결정된 것"이라고 밝혔다.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doubl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