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명민이가 1일 오후 경남 진주 진주성에서 열린 '2008 코리아드라마어워즈'에서 유인촌 장관으로 부터 대상을 수상하고 있다.

로 3회째를 맞은 '2008 코리아드라마어워즈'는 네티즌 인기상에 윤아(KBS '너는 내 운명'), 김범(MBC '에덴의 동쪽'), 김현숙(tvN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3'), 김희정(SBS '조강지처클럽')이 수상했다.

우수상에는 김래원(SBS '식객'), 한지혜(KBS '미우나 고우나'), 최우수상은 최수종(KBS '대조영'), 김하늘(SBS '온에어'), 대상은 김명민(MBC '베토벤바이러스') 영예를 안았다.

또한 공로상은 백일섭(KBS '엄마가 뿔났다'), 심사위원특별상은 김해숙(SBS '조강지처클럽'), 작품상 엄마가 뿔났다(KBS / 삼화네트윅스), 한류공로상은 배용준(MBC '태왕사신기')이 받았다.

한편, '2008코리아 드라마 페스티벌'은 오는 5일까지 열린다.

디지털뉴스팀 김기현 기자 k2h@hankyung.com

▶ [화보] '코리아드라마페스티벌' 여배우들의 아찔한 자태

▶ 박민영, 성숙해진 모습으로 등장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