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특별기획드라마 '바람의 나라'(극본 정진옥 박진우 에이스토리. 연출 강일수)에서 ‘무휼’(송일국 분)의 이복동생인 ‘여진’역 김혜성과 그의 어머니이자 ‘유리왕’의 부인 ‘미유부인’ 김혜리의 스틸이 최초로 공개됐다.

공개된 스틸컷에는 ‘유리왕’(정진영 분)의 넷째 아들 ‘여진’으로 분한 김혜성의 순수한 모습이 눈길을 끌고 있다.

'여진’은 왕권에 아무런 관심도 욕심도 없는 자유로운 삶을 꿈꾸는 감성이 풍부한 왕자로 어머니 ‘미유부인’(김혜리 분)의 지나친 욕심으로 인해 왕권 경쟁에 휘둘리는 마음 여린 왕자로 17일 방송에 첫 등장했다.

이어서 ‘유리왕’(정진영 분)의 부인 ‘미유부인’의 모습은 카리스마있는 모습을 선보이고 있다.

‘미유부인’은 왕권에 관심 없는 자신의 아들 ‘여진’(김혜성 분)을 태자로 세워 왕위를 이어 받기 위해 무슨 일이든 하는 독하고 당찬 인물로 ‘무휼’(송일국 분)과 대립하는 인물로 극이 전개될수록 긴장감을 줄 예정이다.

시청자들은 두 사람의 짧은 등장에도 불구하고 "사극에서 김혜성의 모습을 보니 새롭다" "'거침없이 하이킥'에서 웃긴 캐릭터의 김해성과 다르다. 연기력이 많이 늘었다" "역시 사극의 카리스마는 김혜리다" "김혜리, 잠깐 등장했지만 대단한 포스다"라며 호평을 내 놓고 있다.

'바람의 나라'는 '해신'의 강일수 감독과 '주몽'의 송일국이 만난 작품으로 우리역사에서 가장 넓은 영토를 소유한 고구려의 '전쟁의 신' 대무신왕 '무휼'의 이야기로 매주 수,목요일 저녁 10시 방송된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