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이한, 본명 김남길로 연기활동 재개 "본연의 모습 보여드릴 터"

2일 서울 종로 서울극장에서 열린 영화 <공공의적 1-1, 강철중>(감독 강우석, KnJ엔터테인먼트) 언론시사 및 기자간담회에서 연기자 이한이 본명인 김남길로 활동을 시작, 무대인사를 하고 있다.



김남길은 "그동안 예명으로 활동했는데, 나 자신의 본연의 모습으로 돌아가 새롭게 시작한다는 의미에서 본명으로 활동하기로 했다"면서 "앞으로의 활동 많이 기대해달라"라고 소감을 전했다.



<공공의적 1-1, 강철중>은 ‘공공의적’ 시리즈로, 설경구 정재영 강신일 이문식 유해진 등 1편부터 출연한 바 있는 주조연들이 대거 출연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19일 개봉.



디지털뉴스팀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