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래음악단의 멤버 임유경이 주목을 받고 있다.

가수 MC몽의 신곡 '서커스'가 큰 인기를 끌자 '서커스'속 피쳐링 목소리의 주인공인 임유경에 시선이 집중 된 것.

'서커스'에서 일명 '신파창법'으로 간드러진 목소리를 낸 임유경은 KBS2TV '스타골든벨'에서 북한식 신파 창법으로 그룹 코요태의 '열정'과 가수 이선희의 '인연'을 불러 화제가 된 바 있다.

임유경은 "이렇게 관심을 가져주실 줄 몰랐다"며 "노래방에서 어린 학생들이 '서커스' 중 내노래 부분을 따라하는 모습을 보고 신기했다"고 기쁜 마음을 전했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