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J겸 모델로 활동중인 찰스(28)가 6살 연하 미스춘향 출신의 한고운양과 오는 5월 3일 결혼식을 올린다.

두사람의 예식은 서울 한강공원 잠원지구 내 한 레스토랑에서 선상결혼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찰스는 개성있는 외모와 활달한 성격으로 인기를 모으고 있으며 지난 2006년 월드컵 토고전때에 토고에 찾아가 한국팀을 응원하며 유명해졌다.

찰스는 현재 방송과 함께 온라인 쇼핑몰을 운영하며 사업가로서 기질을 발휘하고 있다.

[사진=라엘웨딩제공]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