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수목드라마 <온에어>의 카리스마 PD 박용하가 최근 발간된 패션화보를 통해 섹시가이로 변신, 눈길을 끌고 있다.

박용하는 패션월간지 코스모폴리탄 4월호 화보에서 블랙&화이트로 매치된 의상을 입고 시크하고 세련된 느낌으로 섹시한 남성미를 한껏 드러냈다.

특히 감성적이면서도 강한 눈빛과 자유로운 포즈로 남성미를 물씬 풍겨 SBS 수목드라마 <온에어>의 이경민 PD와는 전혀 다른 매력을 발산했다.

이번 화보를 촬영한 최용빈 작가는 “박용하와는 벌써 세 번째 작업인데 촬영 때마다 호흡이 굉장히 잘 맞아 작업이 편하다”며 “컨셉 표현력이 굉장히 좋은 배우다. 사진 촬영을 하면 할수록, 그만의 포스가 느껴진다”고 전했다.

박용하는 “화보 촬영은 내 안의 숨겨진 모습이 하나씩 발견 되는 것 같아 굉장히 색다른 느낌이 들고 즐겁다”며 “특히 이번 촬영에서 최용빈 작가님과 편안하게 작업한 덕분에 좋은 느낌의 화보가 나온 것 같다”고 촬영 소감을 전했다.

한편, 박용하를 비롯해 이범수, 송윤아, 김하늘 등 배우들의 탄탄한 연기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는 SBS 수목드라마 <온에어>는 꾸준한 시청률 상승세를 이어가며 수목극 1위를 지키고 있다.

디지털뉴스팀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