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상렬, 한지민 닮은 신봉선에게 “너, 그러지마”

6일 방송된 KBS '해피투게더'에서 개그맨 신봉선이 자신이 한지민과 닮았다고 말해 출연진들을 폭소케 만들었다.

이날 게스트로 출연한 옥주현과 앤디에게 신봉선이 이와 같이 말하자, 한지민과 MBC 드라마 '이산'에 출연하는 지상렬은 흥분하며 "너, 그러지마"라고 소리쳤다.

이런 반응에 신봉선은 억울해 하며 "한지민씨가 '연예가중계'에서 직접 한말이다"라고 말하자 게스트 민우(M)도 "나도 봤다"고 힘을 실어줬다.

하지만 지상렬은 계속해서 믿지 못하겠다는 반응을 보였고, 결국 한지민에게 직접 전화연결해 확인하는 사태(?)에 이르렀다.

지상렬, 한지민 닮은 신봉선에게 “너, 그러지마”

지상렬과 전화연결이된 한지민은 웃으며 "생방송에서 제가 이야기 한말이 맞다"고 사실을 확인시켜줬다. 닮았다는데 기분이 좋냐는 질문에 한지민은 "그다지 좋지 않다"고 대답하며 한숨을 남겨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하지만 한지민은 "신봉선씨는 정말 좋아한다"고 대답하며 통화를 마쳤다.

이날 방송에서는 마당발 옥주현이 출연하자, 과거 유재석이 방송중 최면에서 "핑클의 멤버중 옥주현을 가장 좋아했었다"라는 사실이 화두로 떠올랐다. 이에 옥주현이 “다시 시작하실래요?”라고 묻자, 유재석은 “남자 친구가 있지 않냐?”고 반문해 웃음을 선사했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