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깐죽상미' 한태윤 "무자년 펼칠 활약 기대해주세요"

KBS 2TV 시트콤 ‘못 말리는 결혼’에서 호텔리어 ‘박상미’역으로 출연중인 신인 한태윤이 2008년을 맞아 새해인사에 나섰다.

시트콤 ‘못 말리는 결혼’에서 한태윤은 극중 박채경(구미호 역)과 라이벌 구도를 그리며 일명 ‘깐죽 상미’라는 별명까지 얻으며 얄밉지만 엉뚱한 모습의 독특한 캐릭터로 인기를 얻고 있다.

완벽한 S라인을 드러낸 포스터로 ‘참이슬 걸’로 불리며 이미 많은 남성 팬들을 확보하고 있는 한태윤은 이번엔 새해를 맞아 한복을 곱게 차려 입고 단아한 자태를 뽐냈으며, 박채경, 정다영과도 촬영에 나서 ‘못 말리는 결혼’의 미녀 삼인방 역시 함께 새해 인사를 남겼다.

한태윤은 “2008년에는 더욱 새로운 모습과 발전되는 모습 보여드리겠습니다. ‘못 말리는 결혼’과 더불어 저에게도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 드립니다. 여러분 모두 한해 동안 건강 하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고 새해 인사를 전했다.

본격적인 연기자 데뷔를 위해 최근 소속사를 옮긴 한태윤은 정일우, 최정원, 연정훈, 이필립, 이다해, 박시후, 유아인, 이은, 이다희가 소속된 스타케이엔터테인먼트 식구들과 한솥밥을 먹고 있다.

한태윤은 ‘밀양’ ‘너는 내운명’등의 영화를 감명깊게 봤으며 다양한 역할을 통해 끼가 분출되는 전도연의 연기력과 페넬로페 크루즈의 깊은 눈빛을 닮은 연기자가 되고 싶다고 밝힌 바 있다.

브라운관과 CF계에서 2008년 기대주로 꼽히는 한태윤이 출연중인 KBS 2TV 시트콤 ‘못 말리는 결혼’은 매주 월~금 오후 6시 50분 방송된다.



디지털뉴스팀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