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 17일 현역으로 재입대…총 55개월 군 복무 하는 셈

가수 싸이(본명 박재상)가 현역으로 또다시 입대하게 됐다.



서울행정법원 행정6부(전성수 부장판사)는 14일 병무청이 통보한 17일 입영 통지의 집행을 정지시켜 달라며 싸이가 낸 집행정지 신청을 "사유에 대한 소명이 부족하다"는 이유로 기각했다.



싸이는 지난 12일 병무청의 산업기능요원 복무만료 취소 처분을 취소해 달라는 소송에서 패소하고 이번 집행정지도 받아들여지지 않아 현역 입대가 불가피하게 됐다.



싸이는 정보처리 기능사 자격증을 취득하여 2003년부터 2005년 11월까지 병역특례업체에서 근무했으나 검찰수사 결과 해당분야에서 근무하지 않은 것으로 밝혀져 병무청의 재입영 통보를 받았다.



하지만 싸이는 이번 행정 소송을 통해 '부정편입'의 병역비리를 저질렀다는 오해는 벗게됐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