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텔미댄스'의 돌풍을 일으키며 하반기 최고의 히트곡으로 많은 인기를 누리고 있는 원더걸스.

16일 오전 케이블 TV MBC 드라마넷의 '삼색녀토크쇼'에 그녀들이 출동한다.

최화정, 김원희, 이영자의 진행으로 솔직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들을 엮어갈 '삼색녀토크쇼' 원더걸스편에서는 그녀들의 가창력 논란에 대한 솔직한 심정도 털어놨다.

원더걸스의 리더 선예는 "다 관심이라고 생각해요. 사실 아이러니(원더걸스 1집 싱글앨범) 때도 간간히 삑사리가 났어요. 특히 겨울 환절기에는 아무리 관리를 잘하려고 해도 바쁜 스케줄에 쫓겨 잠을 잘 못자다 보니까 관리가 생각처럼 잘 안되더라고요. 그 때(1집 싱글앨범 활동)도 삑사리가 났는데 (아무 이야기 없다가), 지금은 그런 것이 아예 기사화가 되니까 한편으로는 감사해요"라고 말하며 그런 기사도 모두 관심과 사랑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여 말했다.

멤버들 간 칭찬릴레이를 하던 중, 유빈이 선예를 향해 "선예는 요리를 굉장히 잘해요"라고 칭찬했다. 선예가 요리하는 주재료는 다름 아닌 떡!

멤버들은 이구동성으로 "(선예가) 떡 요리를 굉장히 잘해요, 그런데 이제 그만 해줬으면 좋겠어요."라고 말했다.

이유인 즉, 어느 날 아침, 선예가 자장 떡, 김치 떡, 떡꼬치 등을 요리해 준비해 놓고 멤버들을 부르며 “얘들아, 밥 먹자”라고 말해 멤버들을 놀라게 한 것. 이 에피소드를 공개하며 원더걸스 멤버들은 요리를 즐기며 나눠먹는 화목한 모습을 보여주었다.

한편, 원더걸스는 팬들에게 받아 본 선물 중, 가장 비싼 선물이 뭐였냐는 질문에 추석 때 받았던“한우세트”를 꼽았다. 예은과 선예가 고3이라 몸보신 하라는 뜻으로 팬이 선물한 것!

그 때도 어김없이 떡을 좋아하는 선예는 멤버들에게 선물 받은 한우에 떡을 곁들여 멋진 요리를 선보였다는 후문이다.

전 국민의 사랑을 받으며 '텔미'열풍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원더걸스, 예쁘고 귀여운 그녀들에게도 외모에 대한 불만이 있을까?

'삼색녀 토크쇼'에 출연한 원더걸스에게 자신의 외모 중 마음에 안 드는 부분이 있냐고 물었다.

이에 선예는 입술이 작아서 불만이라 성형을 한다면 입술을 수술하고 싶다고 말했고, 예은은 한쪽 턱은 네모나고 한쪽 턱은 뾰족해 짝짝이 턱이 불만이라고 밝혔다. 한편 귀여움이 트레이드마크인 소희는 두꺼운 발목뼈를 이야기하며, 발목뼈가 두꺼워 칠부 바지를 입으면 보기 싫다고 불만을 토로했다. 또 까무잡잡한 피부가 매력적인 유빈은 아토피 피부가 불만이라고 말했다.

엉뚱한 모습이 매력적인 선미는 많이 먹어도 살이 잘 찌지 않는 몸매가 불만이라고 말해 뭇 여성들의 질투어린 시선을 받기도 했다.

한편 대입수능일인 15일 원더걸스의 두 멤버가 수능 시험을 치뤘다.

원더걸스의 예은은 경기도 고양시 일산구 백마고등학교에서 선예는 서울 광진구 자양동 광양고등학교에서 각각 수능 시험을 보았다고…

선예와 예은은 바쁜 스케줄 있는 가운데 틈틈이 수능시험 공부를 준비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