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홍만 가수도전에 '우려반 기대반'‥슈퍼모델 강수희와 '미녀와 야수' 결성

'테크노 골리앗' 최홍만(27)이 이번엔 가수에 도전한다.

천하장사에서 이종격투기 K-1선수로 전향했던 최홍만이 이번엔 래퍼로 끊이지 않는 변신을 꾀하고 있다.

최홍만은 '미녀와 야수'라는 이름의 혼성 2인조로 슈퍼모델 강수희(24)와 함께 팀을 이룰 예정이다.

'미녀와 야수'에서 '미녀' 강수희는 메인보컬을 '야수' 최홍만은 노래와 랩을 담당한다.

최홍만과 강수희는 지난해 12월 일본 오사카에서 열린 K-1 다이너마이트 2006 대회에서 한 차례 '미녀와 야수'라는 곡으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최홍만과 함께 '미녀와 야수'로 활동할 강수희는 슈퍼모델 대회 출신으로 175cm의 늘씬한 몸매를 자랑한다.

강수희가 본선에 진출했던 2001년 슈퍼모델 선발대회는 굵직한 스타를 많이 배출해 낸 해이기도 하다.

'용의주도 미스신' 촬영에 여념이 없는 한예슬도 슈퍼모델 줄리엣에 선정되며 데뷔했고 '이동건의 연인'인 한지혜도 2001년 슈퍼모델 도도화장품 출신이다.

또한 8등신 미녀 공현주도 2001년 슈퍼모델 시나본코리아 출신이다.

'태왕사신기'에서 각단 역으로 많은 관심을 끌었던 이다희는 2002년 슈퍼모델 아름다운 나라 출신이다.

쟁쟁한 스타들의 대거 진출로 화제를 모았던 이 대회 본선 진출 경력을 가진 강수희는 SBS 드라마 '백만장자와 결혼하기'에도 출연했으며 KTF 광고에도 출연했다.

'미녀와 야수'로의 활동을 선보일 이들의 활약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