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C, 지상렬-신지 이어 ‘제6의 멤버’로 투입

가수 김C가 강호동이 진행하는 KBS <해피선데이>의 코너 <1박2일>의 새로운 멤버로 투입,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얼마 전 경남 밀양에서 진행된 새내기 김C의 첫 녹화분에서 기존 멤버인 강호동, 이수근, 노홍철, 김종민, 은지원이 가세해 ‘환영’ 몰래카메라를 마련, 집으로 돌아갈 뻔 했다는 후문.

지상렬을 시작으로 김영철, 신지로 이어지며 마지막 멤버를 교체해오던 <1박2일>은 새로운 멤버 김C의 투입으로 야생적인 카리스마의 캐릭터를 선보이겠다는 계획이다.

김C의 환영 몰래카메라를 담은 <1박2일>은 오는 28일 오후 5시 30분에 방송된다.

한편, <무한도전>과 <1박 2일> 등을 통해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노홍철은 그 인기에 힘입어 현재 운영중인 쇼핑몰 <노홍철닷컴> 또한 네티즌들의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디지털뉴스팀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