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절정을 달리는 대한민국 대표 여성그룹 '원더걸스'가 게임 MC로 데뷔한다.

22일 MC로서 첫 녹화를 무사히 마친 원더걸스는 온게임넷 게임 전문 프로그램 'Do the G'의 진행자로 일주일에 한번씩 안방극장을 찾을 예정이다.

분당 서현동 온미디어 스튜디어에 녹화장에서 원더걸스는 "평소 게임을 즐겨 하는데 'Do the G' MC를 맡게 돼 기쁘다"며 "(매끄러운 진행을 위해) 계속 노력할 테니 예쁘게 봐달라"고 목소리를 모았다.

녹화에 참여한 한 관계자는 "원더걸스 멤버들이 감기로 컨디션이 매우 안 좋은 상태였지만 다섯 멤버 모두 열심이었다"며 원더걸스를 칭찬했다.

'Do the G'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 온게임넷을 통해 방송되는 게임 매거진 프로그램으로 매주 프로게이머 랭킹쇼, 각종 게임 고수의 노하우 공개 등 다양한 게임 정보를 전달, 시청자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또한, 이번 주 프로게이머 랭킹쇼 ‘G초이스’에서는 프로게이머들의 캐릭터 열전, 팬들이 직접 그린 팬 아트 베스트 세븐이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원더걸스가 진행하는 ‘Do the G’는 오는 26일부터 매주 금요일 밤 11시에 만나 볼 수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