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영 "'착한 가슴' 별명 만족해"

24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카페 Dicca에서 '이브의 유혹' 서영의 스타화보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서영은 "'착한 가슴'이라는 별명에 대해 만족한다. 평소 가슴에 자신이 있는 편이다"라면서 "남자들의 시선을 받는 것도 좋아한다"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이날 서영은 신장 173cm의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과시, 도발, 파격, 섹시함으로 매력을 한껏 발산하며 취재진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경닷컴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서영 "'착한 가슴' 별명 만족해"

서영 "'착한 가슴' 별명 만족해"

서영 "'착한 가슴' 별명 만족해"

서영 "'착한 가슴' 별명 만족해"

서영 "'착한 가슴' 별명 만족해"

서영 "'착한 가슴' 별명 만족해"

서영 "'착한 가슴' 별명 만족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