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남들이 다가온다 … '초신성' 8월2일 첫 선

이효리, 씨야, 옥주현, SG워너비 등 대형급 스타를 배출하고 있는 엠넷미디어가 새로운 기대주를 내놓을 예정이다. 2년 6개월간 준비해온 아이돌 그룹 '초신성'이 그 주인공,

초신성은 2006년 연말 '빅4콘서트'에서의 게스트 공연으로 처음 대중앞에 공개되었다.

키 180cm 이상의 멤버 6인으로 구성되어 각 분야 최고의 트레이너들에게 2년 6개월간 체계적인 트레이닝을 받아 왔다.

소속사에서는 "초신성은 보컬, 댄스뿐만 아니라 연기 등 빈틈없는 준비로 가수와 배우의 겸업이 가능한 '전방위 엔터테이너'로서의 자질을 갖추었다"고 밝혔다.

8월 2일 '초신성'의 대뷔 프로그램은 엠넷의 'M! Pick'.

'M! Pick'은 ‘신인발굴 프로젝트 리얼 스토리’라는 부제를 갖고 있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SS501, 배틀 등이 이 프로그램을 통해 데뷔했다.

이후로는 9월 5일부터는 멤버 6인을 주연으로 한 45분 분량의 뮤직비디오가 케이블 방송을 통해 방영된다.

정식 데뷔는 9월 13일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통해서다.

초신성의 뮤직 비디오는 뮤직비디오 및 CF 감독으로 유명한 차은택이 메가폰을 잡는다. 멤버들 간 댄스 배틀을 소재로 한 화려한 비주얼이 중심이 될 예정이다.

현재 막바지 작업 중인 데뷔 앨범 역시 국내 최고의 작곡가, 프로듀서들이 참여한 ‘초호화 프로젝트’가 될 전망이라고 소속사 측이 밝혔다.

올해 최고의 신인 FT Island (에프티 아일랜드)와 3주 간격으로 한 곡 씩 신곡을 공개하며 여성 그룹 전성시대를 이끌고 있는 블랙펄에 이은 엠넷미디어의 3번째 신인 프로젝트인 초신성이 어떤 평가를 받게 될 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