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침없이 하이킥'의 박해미가 폭발적인 가창력을 선보였다.

15일 밤 방송된 MBC '유재석 김원희의 놀러와'에 거침없이 하이킥 식구들과 함께 출연한 박해미는 토크가 끝난후 ABBA의 'The Winner Takes It All'을 불렀다.

이화여대 성악과를 졸업한데다 뮤지컬 배울 출신인 박해미의 가창력이 십분 발휘된 노래였다.

방송이 끝난후에 박해미의 폭발적인 가창력에 '소름끼치도록 잘 부른다'는 찬사와 '박해미 노래 곡명을 알고 싶다'는 질문이 쇄도했다.

이 곡은 뮤지컬 '맘마미아'의 삽입곡이다.

이날 방송에 함께 출연한 '거침없이 하이킥'의 식구들은 재치있는 입담과 실제 가족같은 서로에 대한 애정을 한껏 과시했다.

'극중 멤버들중에 자신을 좋아하는 사람이 있다'라는 거침없이 눌러죠 질문에서는 정준하가 박해미에 대해 남편이 자신보다 2살이 어리다는 것을 알고 '나도 대상이 될 수 있겠구나'라고 느꼈다고 이야기해 폭소를 자아냈다.

때문인지 극중 박해미와 베드씬이 있을때면 항상 정준하는 '차렷'자세로 뻣뻣하게 굳어있다고 박해미가 증언하기도 했다.

최민용은 극중에서 박해미와 앙숙 관계인데 실제로는 카리스마 넘치고 에너지 넘치고 멋진여성 박해미를 좋아한다며 오해를 풀어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자신의 여자친구가 실제로도 박해미처럼 당당하고 멋지게 나이를 먹어갔으면 좋겠다고 밝히기도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