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녀 탤런트 김태희를 닮아 화제가 됐던 하하의 코디네이터 배진영씨가 결혼한 것으로 최근 밝혀져 화제다.

이미 지난 9일 하하의 사회로 결혼식을 올렸으며 신혼여행 중이라고 스포츠서울이 14일 보도했다.

MBC 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 녹화 도중 카메라에 잡힌 배씨는 네티즌 사이에서 "김태희를 닮았다" 는 평가를 받기도 했다.

'무한도전'촬영 후 이 사실이 알려지면서 배진영씨의 사진은 빠르게 인터넷에 유포됐고 이를 본 네티즌은 "무한도전 게스트로 '하하 코디'를 모셔 더 자세히 보고 싶다" "끼가 있다면 연예인을 해도 좋을 것 같다"는 등의 댓글을 달았다.

또 다른 누리꾼은 사진들을 보면서 “하하코디라는데, 김태희랑 많이 닮은거 같다”면서 “무한도전에는 김태희 작가도 있으니 무한도전은 김태희랑 인연이 깊은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일부 누리꾼은 "유재석 코디에 이어 하하 코디도 인터넷에서 화제의 주인공으로 등장한 사례로 다음엔 박명수 코디가 나올 차례인가”라고 전망하기도 했다.

한편 '무한도전' 프로그램에 출연한 이들중 김태희 작가, 박명수의 매니저 정석권 실장, 정준하의 매니저 최종훈씨 등이 시청자들의 큰 관심을 받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