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일 오후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제44회 대종상 영화제 시상식'에서 여배우들이 아름다운 가슴라인 선보이고 있다.

(왼쪽위부터 시계방향으로 채민서, 문근영, 강성연, 이태란, 왕빛나, 장미희)

(서울=연합뉴스) 강영국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