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6 미스코리아 진에 이하늬 양

올해 미스코리아 진의 영예는 이하늬 양에게 돌아갔다.

3일 오후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제50회 미스코리아 선발대회에서 이하늬(22. 서울 진. 서울대 국악과 석사과정)양이 최고의 영예인 미스코리아 진에 뽑혔다.

이하늬 양은 서울 진으로 뽑혔을 당시 이상업 국가정보원 2차장과 주요무형문화재 23호 가야금산조 및 병창 보유자인 문재숙 씨의 딸로 알려져 관심을 모은 바 있다.

미스코리아 선에는 장윤서(21. 충북 진. 동덕여대 방송연예과 4년)양과 박샤론(21. 인천 진. 서울여대 불어불문과 2년)양이 선발됐다.

개그맨 남희석과 미스코리아 서울 진 출신의 김지혜 아나운서의 진행으로 열린 이날 대회는 케이블ㆍ위성TV 채널인 MBC드라마넷을 통해 생중계됐다.

다음은 수상자 명단.
▲미스코리아 미 한국일보 = 김수현(20. 광주전남 진. 조선대 문예창작과 3년) ▲미스코리아 미 = 박성민(24. 서울 미. 숙명여대 무용학과 4년) 김유미(22. 서울 선. 연세대 의류환경학과 4년) 박희정(24. 부산 선. 서강대 영어영문학과 4년) ▲우정상 = 홍은영(19. 하와이 진. 보스턴대 경영학과 1년) ▲매너상 = 이주희(21. 대전충남 미. 숙명여대 무용과 4년) ▲포토제닉상 = 김유미


(서울연합뉴스) 김준억 기자 justdust@yna.co.kr

▶ '2006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슬라이드 사진 감상하세요!!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