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종과 윤다훈이 2월말께 촬영에 들어가는 영화 ''패밀리''(제작 배우마을)에 캐스팅됐다. 인천지역을 평정하려는 형제 ''깡패''와 토착 세력과의 대결을 그린 코믹영화 ''패밀리''(최진원 감독)에서 윤다훈과 김민종은 각각 형과 아우로 등장,올해 다시한번 ''조폭 코믹영화''의 불씨를 지피게 된다. ''패밀리''는 2월 말께 촬영에 들어간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