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하사극의 시청률 독점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지난 20 26일에는 KBS 1TV "태조왕건"이 SBS "여인천하"의 인기행진에 제동을걸고 순위 1위 자리를 오랜만에 탈환했다. 27일 시청률조사기관이 TNS미디어 코리아의 집계에 따르면 이 기간에 "태조왕건"은 40.7%의 시청률을 기록, 39.0%의 "여인천하"를 간발의 차로 따돌리고 한달여만에 1위자리에 다시 `등극'했다. 그러나 KBS 2TV "명성황후"는 24.4%의 시청률로 4위를 벗어나지 못했으며, 최근 드라마 강세를 보여주듯 MBC 주말연속극 "그 여자네 집"은 29.7%의 시청률로 3위를 고수했다. [한국경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