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무잡잡하게 피부를 태우고 한 여름 거리를 활보하는 여성은 건강해 보일
뿐만 아니라 섹시한 매력까지 풍긴다.

백옥같은 피부에 비해 단아함은 덜하지만 대신 날씬해 보이는 시각적 효과를
주는 까만 피부가 올 여름에도 각광받을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피부를 태우기 전에 절대 잊어버려서는 안될 사실이 있다.

갑자기 강한 햇빛에 노출되면 기미가 짙어지고 뾰루지가 돋아나는 등
여러가지 피부 트러블이 생긴다는 점이다.

심한 경우 잔주름 주근깨에 피부암이 유발되기도 한다.

전문가들은 이러한 피부 트러블의 주범이 강한 햇빛과 함께 피부에 침투하는
자외선이라고 지적한다.

따라서 자외선 차단 스킨케어는 그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방법이다.

특히 햇빛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민감한 피부나 지성.복합성 피부는 자외선
차단 스킨케어를 통해 건강한 피부를 유지하도록 노력해야 한다.


<> 탄탄한 기초 손질 가장 중요

평소 스킨케어를 잘 안해 건조하거나 아침에 로션을 소홀히 발랐을 때도
자외선에게서 악영향을 받게 된다.

매일 아침 세안 후 차가운 화장수를 듬뿍 발라 수분 공급과 함께 피부를
조여준다.

또 피부화장을 시작하기전 선블록 제품을 사용하는 것을 잊지 말 것.

만일 아침에 미백 제품을 사용한다면 반드시 SPF 15이상의 선블록 제품으로
자외선을 차단시켜야 효과를 볼 수 있다.


<> 목적에 맞은 선블록 제품을

일상 생활 속에서 자외선을 차단하려면 무조건 높은 지수보다는 적당한
지수의 선블록 제품을 선택한다.

이때 피부보호와 자연스러운 보정효과를 주는 제품을 메이크업베이스
대용으로 사용하면 자외선 차단에 더 효과적이다.

레저시에는 기초 화장 마지막 단계에 밀크타입의 선블록 제품을 사용한다.

끈적거림이 없고 들뜨지 않아 남성이 사용하기에도 좋다.

하루중 자외선이 가장 많은 시간은 오전 10시에서 오후 2시 사이.

그 시간에는 되도록 햇빛을 피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다.

또 콧등 이마 등 돌출된 부위에 선블록 제품을 자주 발라줘 피부를 보호해
준다.

< 권점숙 태평양 미용과학연구팀장 js-kwon@pacific.co.kr >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6월 18일자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